조광한 남양주시장, 다중이용시설 택시쉼터 현장 점검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3/16 [17:25]

조광한 남양주시장, 다중이용시설 택시쉼터 현장 점검

김정화 | 입력 : 2020/03/16 [17:25]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16일 코로나19 집단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호평동 소재 택시쉼터를 방문해 관계자를 격려하고 방역활동을 독려했다.

 

이날 조시장과 관계 공무원들은 최근 수도권 콜센터 및 종교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확산됨에 따라 관내 다중이용시설인 택시쉼터 방역현황 점검에 나섰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그동안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노력해주신 관계자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 최근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감염이 확산되고 있어 개인 위생수칙 준수 및 개인택시 방역소독 등 예방에 철저를 기해주시기 바라며, 앞으로 시에서도 차량 소독을 위한 소독제(살균제)와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지원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택시쉼터는 많은 택시운수종사자들이 이용하고 있는 다중이용시설이므로 철저한 방역과 점검을 통해 집단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관리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 택시쉼터는 휴게실과 체력단련실, 사무실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1층에는 개인택시조합과 브랜드콜센터, 모범운전자회가 입점해 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