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템' 주지훈, 카리스마 봉인해제! 왜? 조카 신린아와 애틋한 풍등 날리기 현장 포착

김정화 | 기사입력 2019/01/31 [11:00]

'아이템' 주지훈, 카리스마 봉인해제! 왜? 조카 신린아와 애틋한 풍등 날리기 현장 포착

김정화 | 입력 : 2019/01/31 [11:00]



‘아이템’에서 배우 주지훈의 카리스마 봉인해제의 순간이 있다. 바로 조카 신린아와 함께 있을 때다.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아이템’(극본 정이도, 연출 김성욱)에서 절대 권력에게 모두가 고개를 숙일 때 묵묵히 검사 선서를 읊어주는 일명 ‘꼴통 검사’ 강곤 역의 주지훈. 정의롭고 뜨거운 가슴과 부드러운 외모 속에 강인함이 강렬하게 느껴지는 인물이다. 이와 같은 검사 카리스마가 유일하게 봉인해제 되는 순간이 있는데, 바로 조카 강다인(신린아)과 함께 할 때다. 다인은 사려 깊고 책 읽기를 좋아하는 10살 소녀. 교통사고로 부모님을 잃고 삼촌과 살게 됐고, 강곤은 그런 조카를 목숨보다 소중히 여긴다.

 

이처럼 서로에게 애틋한 삼촌과 조카로 만나 ‘아이템’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케미를 발산하고 있다는 주지훈과 신린아. 오늘(31일) 통영 촬영 분으로 공개된 스틸컷 역시 한밤중 정자 아래서 함께 시간을 보내고 있는 두 사람의 훈훈함을 고스란히 전한다. 풍등에 고사리 같은 손으로 무언가를 소중히 쓰고 있는 다인과, 그런 조카를 따뜻하게 지켜보고 있는 강곤. 하늘에 띄워진 풍등을 바라보는 두 사람의 눈빛엔 간절함이 담겨있다. 이들이 이토록 바라는 소원은 과연 무엇일까.

 

제작진은 “미스터리한 사건들이 전개되는 긴박함 속에서, 강곤과 다인은 삼촌과 조카의 각별한 가족애를 전할 예정이다. 삼촌과 조카의 애틋한 사연, 그로 인해 지키고 싶어 하는 소중한 것이 무엇인지, 지켜봐달라”며 “첫 방송이 열흘 앞으로 다가왔다. 작품에 대한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전 스태프들과 배우들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지속적인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꼴통 검사 강곤과 프로파일러 신소영(진세연)이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아이템’을 차지하려는 인간들의 욕망 속에 숨겨진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블록버스터 드라마 ‘아이템’. 카카오페이지에서 인기리에 연재 중인 동명의 웹툰이 원작이다. 드라마 ‘구해줘’를 통해 사이비 종교를 소재로 현실적이면서도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그려내며 차기작을 기대케 한 정이도 작가가 집필을, ‘굿바이 미스터 블랙’ 공동 연출, 단막극 ‘하우스, 메이트’를 통해 강렬함과 섬세함을 동시에 가진 뛰어난 연출을 선보인 김성욱 PD가 연출을 맡았다.

 

‘나쁜 형사’ 후속으로 오는 2월 11일(월) 밤 10시 M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MBC>

  • 도배방지 이미지

교육 많이 본 기사